HOME 생활경제 소비자
망년 해넘이, 신년 해돋이 이번엔 착오없이 보자기상청, 해넘이·해돋이 기상 전망 발표
이재경 기자 | 승인 2017.12.29 16:10

[러브즈뷰티 이재경 기자]  올해 마지막 해넘이와 새해 첫 해돋이는 구름 사이에서 관찰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올해 해넘이와 새해 해돋이 정보를 발표하며 12월 31일(일) 해넘이는 서해안(경기서해안 제외)과 제주도는 보기 어렵겠으나 그 밖의 지역은 구름 사이로 볼 수 있을 것으로 예측했다.

기상청은 1월 1일(월) 해돋이도 전라서해안과 제주도를 제외한 전국 대부분에서 볼 수 있을 것으로 예측했다. 

기상청는 또 12월 30~31일 전국 대부분에 눈 또는 비가 오겠고 중부를 중심으로 많은 눈이 내릴 가능성이 있다고 보았다.   

31일(일) 오후에는 찬 공기가 상대적으로 따뜻한 서해상을 지나면서 구름이 발달하여 경기서해안을 제외한 서해안과 제주도에서는 해가 지는 모습을 보기 어렵겠으나 그 밖의 지역에서는 구름 사이로 볼 수 있겠다고 예측했다. 

새해 첫 날인 1월 1일(월)에는 동해 먼바다에 낮은 구름이 끼겠으나 전국 대부분(전라서해안과 제주도 제외) 지역에서 고기압의 영향으로 맑은 하늘상태를 보여 해가 뜨는 모습을 볼 수 있겠다고 예측했다. 

연말연시를 맞아 국민들이 많이 찾는 전국 주요 해넘이·해돋이 명소에 대한 상세날씨서비스를 12월 28일(목)부터 기상청 누리집을 통해 제공하고 있다. 

기온은  31일(일)까지는 상대적으로 따뜻한 서풍과 저기압의 영향을 받으면서 기온이 평년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겠고. 저기압이 통과한 후 31일(일) 오후부터 찬 대륙고기압의 영향으로 기온이 점차 떨어져 이후부터 당분간 평년과 비슷하거나 조금 낮은 분포를 보일 것으로 예측했다.

이재경 기자  press@lovesbeauty.co.kr

<저작권자 © 데일리비즈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재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제휴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회사 : 주식회사 에이앤피커뮤니케이션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4231
등록일자 : 2016.11.22  |  제호 : 데일리비즈온  |  발행인/편집인 : 이화연  |  대표 : 심재서  |  편집국장 : 이승훈
주소 : 서울 마포구 성지길 22 3층(합정동)  |  발행일자 : 2015.01.02
전화 : 02)701-9300  |  팩스 : 02)701-930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재율
Copyright © DailyBizon.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