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정책
이한상 교수 페이스북에서 한국의 고급두뇌 유출 비판
이재경 기자 | 승인 2017.09.13 17:18

고려대학교 경영대학의 이한상 교수가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에서 한국의 고급두뇌 유출을 비판했다.

매일 경제 신문이 12일자 단독 기사로 낸  '실리콘밸리 '인재블랙홀'에…눈뜨고 코베이는 서울대 공대'에 이한상 교수는 논평을 달며 "우리를 한글에 묶어 놓아 브레인 드레인이 없는 거지, 만약 우리가 영어나 일본어 아니면 중국어라도 자유자재로 구사하는 나라였으면 나라의 핵심인재는 이미 다 미국 일본 중국으로 탈출했을 것"이라는 농담아닌 농담을 전하며  한국의 두뇌유출을 우려했다.

이 교수는 매일경제 신문이 시도한 우수한 두뇌 유출의 원인 분석가 대안에 대해 "서울대 컴공학부 학생들을 미국 회사에서 쏙쏙 빼간다고 걱정 하지만, 그 대안으로는 고작 병역 혜택을 논의한다."며 보다 근본적인 시스템의 개선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사람을 키울 줄도, 알아 볼 줄도, 쓸 줄도 모르면서 인적 자원이 최적화되어 미국으로 빨려 가는 걸 보고도 하는 짓은 도로 뱅뱅이다."라는 지적이다. 

"거지 같은 회사에서 임금도 제대로 안줘, 집에도 못가게 하면서 일만 시켜, 그렇다고 비전도 미래도 없어, 사장 마인드 후져.... 도대체 정신 제대로 박힌 사람이 우리나라에서 왜 벤쳐 가냐고. 영어 좀 되고 공학적 명민함이 있고 군대 문제 해결 했으면 미국 안가는 게 이상하다는 건 공학계의 컨센서스 아닌가?"라고 한국의 암담한 시스템을 시니컬하게 비판하면서 "이 문제가 공학계에 국한된 현상이 아니라며 근본적인 시스템의 개혁을 촉구했다.  

 

이재경 기자  leejk@dailybizon.com

<저작권자 © 데일리비즈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재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제휴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회사 : 주식회사 에이앤피커뮤니케이션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4231
등록일자 : 2016.11.22  |  제호 : 데일리비즈온  |  발행인/편집인 : 이화연
주소 : 서울시 영등포구 당산동 6가 348-3 수빌딩 202호  |  발행일자 : 2015.01.02
전화 : 02)701-9300  |  팩스 : 02)701-930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재율
Copyright © DailyBizon.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