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제과가 판매한 캔디 문제생겨…롯데측 “주의문구 넣겠다”
롯데제과가 판매한 캔디 문제생겨…롯데측 “주의문구 넣겠다”
  • 심은혜 기자
  • 승인 2017.08.11 1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시중에 판매되고 있는 아이스브레이커스 제품 ⓒ 러브즈뷰티 비즈온팀

[러브즈뷰티 비즈온팀 심은혜 기자] 롯데제과에서 수입 판매하는 캔디류 ‘아이스브레이커스’를 먹고 어린이 혓바닥에 살짝 문제가 생기는 일어났다. 이에 롯데제과 측은 이번 달부터 문제가 생길 수 있는 소지에 관한 주의사항 문구를 넣기로 결정했다고 11일 밝혔다.  

이와 같이 수입식품 등을 먹고 문제가 생겼을 때에는 어떻게 대처해야 할까. 

식약처 관계자는 “식품으로 인해 피해를 보았을 때는 업체 쪽에 전화하기 보다는 신고센터를 이용해 식약처나 지방청이 조취를 취할 수 있게끔 하는 것이 가장 빠르고 정확하다”고 설명했다. 

이어 “식품에 문제가 생기면 수입관련 부서를 통해 문제에 관한 한글표시 사항에 표기한다거나 경우에 따라 수입을 못하게 할 수 있다”며 “정말 유해하다고 판단이 되면 검사항목에 표함되게 조치를 취하게 된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양화로 50 503호(합정동 414-1)
  • 대표전화 : 02-701-9300
  • 팩스 : 02-701-930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재율
  • 명칭 : 주식회사 에이앤피커뮤니케이션
  • 제호 : 데일리비즈온
  • 등록번호 : 서울 아 04231
  • 등록일 : 2016-11-22
  • 발행일 : 2015-01-02
  • 발행·편집인 : 이화연
  • 대표 : 심재서
  • 부사장 : 이은광
  • 편집국장 : 이승훈
  • 데일리비즈온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데일리비즈온.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ilybizon.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