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유통·식품
김영찬 골프존 회장, 美잡지 '혁신기업가'로 선정
안옥희 기자 | 승인 2017.05.23 17:49
▲김영찬 회장 ⓒ골프존뉴딘그룹

[데일리비즈온 안옥희 기자] 스크린골프업체 골프존 창업자 김영찬(사진) 골프존유원홀딩스 회장이 세계에서 가장 혁신적인 골프 기업가 10인으로 선정됐다.

골프존은 23일 미국 골프산업전문지 ‘Golf Inc’ 여름호가 세계에서 가장 혁신적인 골프 인사 및 기업가 10명을 선정하면서 김 회장을 포함했다고 밝혔다.

김영찬 회장이 2000년에 창업한 골프존은 골프와 IT를 결합한 스크린골프 시스템을 개발해 국내에서 ‘스크린 골프방’이라는 새로운 비즈니스를 창출했다. 스크린 골프방은 실제 필드를 재현해 낸 기술력에 합리적 가격이 더해져 대한민국 골퍼 인구 스펙트럼을 확장하는데 기여하고 있다.

스크린골프 및 골프 레슨 시스템은 북미지역을 포함한 세계 49개국에 수출됐다. 지난해에는 미국에서 괄목할만한 성과를 이뤄내며 국내 골프산업전반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안옥희 기자  ahnoh05@naver.com

<저작권자 © 데일리비즈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옥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제휴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회사 : 주식회사 에이앤피커뮤니케이션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4231
등록일자 : 2016.11.22  |  제호 : 데일리비즈온  |  발행인/편집인 : 이화연
주소 : 서울시 영등포구 당산동 6가 348-3 수빌딩 202호  |  발행일자 : 2015.01.02
전화 : 02)701-9300  |  팩스 : 02)701-930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재율
Copyright © DailyBizon.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