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태명 SR 사장 “위기를 기회로”
권태명 SR 사장 “위기를 기회로”
  • 김성은 기자
  • 승인 2020.03.25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R, 전사적 비상경영 돌입…업무추진비 축소‧운임할인
SR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지난 20일 비상경영대책회의를 가졌다. (사진=SRT)
SR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20일 비상경영대책회의를 가졌다. (사진=SRT)

[데일리비즈온 김성은 기자] 고속철도 운영회사 에스알(SR)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20일 비상경영대책 회의를 통해 경영위기 극복과 경제 활성화를 위한 대책을 마련한다. 

SR은 코로나19여파로 열차이용수요가 줄면서 1일 평군 매출 감소가 10억원에 이른다. 이 같은 수익감소로 인한 재무건전성 악화를 막고 경제 활성화를 위해 △경비 및 소모성 비용 절감 △내수 진작 및 경제 활성화를 위한 적극적 투자 △꼼꼼하고 빈틈없는 방역을 통한 국민 안전 확보 △사회적 거리 두기에 대한 적극참여 등 추진과제를 선정하고 실시간 모니터링을 통해 강도 높게 추진하기로 결정했다. 

복리후생비·소모품비 등 소모성 비용과 업무추진비 50% 축소, 전 직원에 자녀 돌봄 휴가 및 연차사용을 적극 장려한다. 

또한 계약 업체 부담 경감과 경제 활성화를 위해 코로나19로 인한 차량 주요부품 수급 지연 및 확진자 발생으로 인한 사업장 폐쇄 시 계약기간을 연장하고 지체상금을 면제한다. 부품 및 재료 가격 급등으로 인한 계약이행이 곤란한 경우에는 계약금액 조정 등 차량 및 시설관리 주요사업에 대한 재정을 조기 집행한다.

아울러 △청년·취약계층 일자리 창출을 위한 인력채용 △직원 복지 포인트 조기 사용 △지자체 협력을 통한 지역주민 ‘주말장터’ 공간 제공 △중소기업·소상공인 대상 추가 임시매장 입점 추진 등 내수 시장 진작을 위한 대책도 함께 추진한다.

특히 코로나19 안정화 상황에 따라 △저수요열차에 대한 운임할인 60%까지 확대 △저수요구간을 대상으로 하는 특가상품운용 △온라인 특가 할인시행 △병합승차권 수량 확대 △신규가입 회원 대상 쿠폰지급 확대 등을 실시한다.

SR은 이외에도 역과 열차에 대한 방역체계를 더욱 강화하고 창가좌석 우선예매 지속 운영, 본사직원 분산 근무 또는 재택근무 등 사회적 거리두기에 적극 동참하며 안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권태명 SR대표이사는 “코로나19로 인한 SR의 위기 대응도 중요하지만, 위기를 기회로 바꾸는 패러다임의 전환을 통해 국가경제 위기를 극복하는데 함께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